투데이경남TV

소아당뇨 학생 응급처치’ 학교 담당자 연수 개최

의대 교수․간호사가 직접 응급처치법, 인슐린 주사 방법 등 강의․실습

이준화 기자 | 기사입력 2024/05/13 [14:26]

소아당뇨 학생 응급처치’ 학교 담당자 연수 개최

의대 교수․간호사가 직접 응급처치법, 인슐린 주사 방법 등 강의․실습
이준화 기자 | 입력 : 2024/05/13 [14:26]

▲ 사진제공/경상남도교육청  ©


[창원=투데이경남TV]이준화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13일 서부권, 23일 동부권으로 나눠 도내 모든 초등학교 및 제1, 2형 당뇨병 학생이 재학하는 중·고등학교 담당자 총 654명을 대상으로 ‘제1형 당뇨병(소아당뇨) 학생 관리 역량 강화 연수’를 진행한다.

 

 

이번 연수는 의대 교수와 간호사의 강의․실습으로 당뇨병 최신 치료 방향과 응급처치법, 인슐린 주사 방법 등에 대한 학교 담당자의 이해도와 응급 상황 대처 능력을 높이고자 마련했다.

 

연수 내용은 ▲진주 경상국립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 서지현 교수의 ‘당뇨병 최신 치료 방향과 응급 상황 발생 시 응급처치법’ ▲진주 경상국립대학교병원 박경은, 이소연 간호사의 ‘인슐린 주사 방법’ 등이다.

 

경남교육청은 매년 유치원과 각급 학교를 대상으로 당뇨병 학생 재학 현황을 파악하고 당뇨병 지원 계획을 안내해 당뇨병을 앓고 있는 학생들이 학교생활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한편, 박종훈 경남교육감은 “당뇨병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당뇨병을 앓고 있는 학생들이 학교에서 건강권과 학습권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