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경남TV

경남교육청, 2024년 제1차 경남교육정책토론회 개최

교직원․도민과 함께‘4.16의 교육적 재해석 및 정책적 함의’ 논의

이준화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11:48]

경남교육청, 2024년 제1차 경남교육정책토론회 개최

교직원․도민과 함께‘4.16의 교육적 재해석 및 정책적 함의’ 논의
이준화 기자 | 입력 : 2024/04/12 [11:48]

▲ 사진제공/경상남도교육청


[창원=투데이경남TV]이준화 기자 = 경상남도교육청 소속 미래교육원은 18일 미래교육원 2층 미래공감홀에서 교직원, 도민 등 희망자를 대상으로 2024년 제1차 경남교육정책토론회를 연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4.16의 교육적 재해석 및 정책적 함의’를 주제로 세월호 참사 10주기를 맞이해 교육적 의미를 되새겨보고 이를 기억하기 위해 앞으로 교육철학과 정책 방향을 어떻게 설정해야 하는지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듣는다.

 

기조 발제는 미래교육원 한미영 책임연구원이 ‘4.16 참사와 사회적 기억, 그리고 4.16의 교육적 의미’를, 미래교육원 오영범 교육연구사가 ‘4.16 교육적 성찰 담론과 대안적 실천 전략’을, 전 경기도교육연구원 김기수 선임연구위원이 ‘4.16 감각으로 디자인하는 미래교육 체제’를 주제로 발표한다.

  

이어 경남교육청 박시동 장학관, 간디고 최보경 교사, 인제대 윤남식 책임연구원, 용남고 황다현 학생, 한국교원대 김성천 교수, 4.16 민주시민교육원 전명선 원장 등 6명이 토론한다. 

 

토론회 참여 희망자는 웹 포스터 큐알(QR) 코드로 사전 신청하거나 당일 현장에서도 등록할 수 있다.

 

한편, 미래교육원 이수광 원장은 “4.16 세월호 참사에 대한 기억은 정치적 해석이 아니라 교육적 공감을 넓히는 차원에서 매우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토론회에서 교육의 미래 가치를 발굴하고 교육 공동체 모두의 고민을 모아 교육 대전환의 길을 함께 모색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