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농촌 고용인력 확보 위한 ‘농업 근로자 기숙사 건립지원 공모사업’ 선정

총 30억원 투입…2026년 완공 주거안정…인력 확보 등 기대

이응락 기자 승인 2024.02.08 20:33 의견 0

[산청=투데이경남TV]이응락 기자 = 8일 산청군에 따르면 농업 근로자들의 주거안정으로 농촌 고용인력 확보를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농업 근로자 기숙사 건립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은 농업 근로자들의 주거안정으로 농촌 고용인력 확보를 위해 추진됐다. 산청군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2026년 기숙사 건립을 목표로 총 3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기숙사 규모는 지상 1층 16실로 총 64명을 수용할 수 있으며 공동주방, 세탁실, 휴게실 등도 갖춘다. 산청군은 저출산 및 고령화가 심각한 농촌지역으로 딸기재배 단지가 많아 많은 노동인력이 필요한 곳이다.

이에 산청군은 라오스정부와 협약을 통해 외국인 계절근로자를 확보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기숙사가 완공되면 외국인 계절근로자에게 정주 공간을 제공하는 등 농업 인력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이승화 산청군수는 “이번 사업이 마무리 되면 농가의 숙소마련 부담이 줄고 근로자들에게는 쾌적한 숙소가 제공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농촌인력 확보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투데이경남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